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항공대학교-보잉코리아, 제7회 보잉 데이(Boeing Day) 개최

기사승인 2020.11.26  15:20:39

공유
default_news_ad1
한국항공대학교와 보잉코리아가 함께 개최한 2020 Boeing Day에서 1등상 수상 학생이 한국항공대 이강웅 총장(왼쪽), 황완식 교수(오른쪽)와 함께 수상작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한국항공대

한국항공대학교와 보잉(Boeing)이 함께하는 ‘2020 보잉 데이(Boeing Day)’ 행사가 24일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항공우주특성화 대학인 한국항공대가 주관하고 세계 최대 항공우주기업인 보잉이 후원하는 이 행사는 글로벌 항공우주 비교과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4년부터 열려 올해로 7회째를 맞았다. 

올해 보잉데이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행사는 학생 아이디어 공모전으로 시작해 보잉코리아 임직원들의 영상 특강 및 토크 콘서트로 이어졌다.

보잉코리아 임직원들은 <보잉 인사담당자가 알려주는 외국계 기업 취업 꿀팁>, <보잉 입사 과정에 대한 조언>을 주제로 한 특강을 통해 한국항공대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취업 정보를 전달했으며, 토크 콘서트에서는 학생들이 던지는 다양한 질문에 답했다.

학생들이 참여한 아이디어 공모전은 르네상스 시대부터 1920년대까지 역사적으로 의미가 깊은 항공기들의 모형을 만들어보는 이색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학생들은 미리 제작한 영상을 통해 팀 별로 자체 제작한 항공기 모형을 소개하며 각 항공기에 사용된 기술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펼쳤다.

보잉코리아 임직원들은 모형의 완성도, 영상의 전달력, 항공기에 쓰인 기술의 의의와 영향력 등을 고려해 우승팀을 선발했다. 원래 보잉데이 수상팀에게는 미국 워싱턴주 에버렛에 있는 보잉 팩토리(Boeing Factory) 및 미 항공우주국(NASA) 린든 B. 존슨 우주센터(Lyndon B. Johnson Space Center) 견학의 기회가 주어지지만,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국내기업 탐방 및 장학금으로 대체됐다. 이날의 1위는 송민화, 송준수, 송효빈, 이유상 학생의 S.L.S.S.팀에게 돌아갔다.

행사 지도교수인 항공재료공학과 황완식 교수는 “보잉데이는 ‘항공’이라는 주제 아래 공대 학생들과 타 전공 학생들이 만나 각자의 전공지식으로 하나의 제작물을 완성하는 행사”라고 소개하며 “코로나 19로 인해 항공산업의 분위기가 침체된 가운데서도 한국항공대 학생들의 빛나는 열정과 노력을 확인할 수 있었던 뜻 깊은 자리였다”고 평했다. 황 교수는 또한 “매년 함께 해주시는 보잉에 깊은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