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10일, 연세대 인공지능 대학원 개원식 개최

기사승인 2021.06.10  15:40:22

공유
default_news_ad1

10일 연세대학교 인공지능 대학원 개원식이 열렸다.

이날 개원식에는 과기정통부 조경식 제2차관, 연세대학교 서승환 총장,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및 산업계 협 력기업의 대표가 참석했다.

연세대학교 인공지능 대학원은 2020년에 선정되었으며, 매년 50명의 학생을 선발하여 인공지능 분야의 세계적 연구역량을 갖춘 석․박사급 전문인재로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인공지능 핵심이론에서 융합교육으로 이어지는 66개의 교육과정을 개설하고, 우수한 교육․연구 역량을 보유한 전임교원도 지속적으로 확보하여 심화형 인재를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인공지능 핵심 이론교육은 인공지능 학습모형 고도화를 위한 원천기술, 인공지능 모형 최적화를 위한 시스템 설계 기술, 인공지능 영상․음성․언어 인지 고도화 기술 등 세 개의 축으로 구성하였으며, 인공지능 융합교육은 의료, 금융, 공학, 인문사회 등 타 학문 분야의 14개 학과가 참여하여 운영하고 각 분야에 인공지능 기술 확산을 위한 연구 프로그램도 가동한다.

아울러 인공지능 연구 및 산학 협력을 뒷받침하기 위해 100억원 규모의 자체 투자를 통한 대규모 인공지능 데이터 센터를 구축하고, 다양한 학내 창업지원 프로그램 및 창업자금 지원 등과 연계하여 학생들의 창업․성장도 지원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조경식 제2차관은 “최근 인공지능이 모든 산업에서 활용되어 디지털 전환을 촉발하고 있는 만큼 우수한 역량을 보유한 인재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라고 언급하며 “연세대학교가 세계적 수준의 인재양성과 함께 산업계와 협력을 통해 국가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 힘을 더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정부도 우수한 인공지능 인재가 산업 현장에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인공지능 대학원 프로그램은 2019년부터 선정이 시작되었으며, 현재 전국에 인공지능 대학원 10개,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 4개가 선정되어 운영 중이다. 7월 중으로 인공지능 중심지를 신규 선정하여 산학연 협력과 인공지능 연구․인재양성 체계를 고도화할 예정이다.

노주은 기자 jooeuntw@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