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일 전국적 추위 이어져...바람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 영하권

기사승인 2021.12.01  16:49:34

공유
default_news_ad1

12월과 함께 찾아온 전국적인 추위가 이번 주 계속 될 것으로 보인다.

목요일(2일)은 전국 대부분 지역의 최저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며 매우 추울 예정이다.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곳곳에서 눈이 날리거나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나타난다.

(출처=기상청)

1일 기상청은 “2일 전국이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고 오후부터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는다”며 아침 최저기온은 -10∼3도, 낮 최고기온은 5∼11도로 예보했다.

한편 충남과 호남, 제주도에는 산발적으로 눈이 내리고 있다. 특히 전북 순창과 정읍, 제주 산간에는 대설주의보가 발령됐다. 정읍에는 4.9cm의 눈이 내렸고 내일 우후 까지는 1~3cm가 더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과 중부 지방은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지만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2~5도 가량 더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4도, 대전 -3도, 부산 -1도로 전국 대부분이 영하권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체감온도가 갑자기 떨어져 면역력이 약한 노약자는 가급적 야외 활동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고 선별진료소 종사자 등 야외 업무 종사자는 체온 유지를 위해 난방기를 사용할 것을 권고했다. 또 오늘 내린 비나 눈이 내일 기온이 떨어지면서 도로에 살얼음이 발생할 수 있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전했다.

 

정성실 기자 sungsil@dailytw.kr

<저작권자 © 데일리투머로우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